독거노인 매년 6만명↑…무연고 사망자도 급증세
독거노인 매년 6만명↑…무연고 사망자도 급증세
  • 노년신문
  • 승인 2019.05.13 13: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리나라 독거노인 수가 매년 6만여명 늘고, 무연고 사망자 수도 증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8일 자유한국당 이종배(충주) 의원이 보건복지부 자료를 분석한 결과에 따르면 2014~2018년 전국 65세 이상 독거노인 수는 21.9% 늘었다.

2014년 115만2673명이었던 독거노인은 지난해 140만5085명으로 증가했다.
지역별 인구 대비 독거노인 비율은 전남이 25.8%로 가장 높았고 경북 23.3%, 경남 23.1%, 전북 23%, 강원 20.9%, 충북 20.7% 순이었다. 도시보다는 농촌 지역 독거노인 비율이 높았다고 이 의원은 밝혔다. 

독거노인 수가 늘면서 부양가족이 없는 노인 고독사도 크게 늘고 있다. 무연고 노인 사망자 수는 2013년 458명에서 2016년 735명으로 두 배 가까이 증가했다.
2017년 65세 이상 사망자 21만7703명 중 무연고는 835명이었다.

이 의원은 “노인 인구가 급격히 늘고 있지만, 부모와 함께 사는 가족 형태는 감소하면서 독거노인 비율이 증가한 것으로 풀이된다”며 “정부는 독거노인 복지 예산을 확충하고 보다 종합적인 대책을 세워야 한다”고 지적했다.
김종화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