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사의 추억을 찾아 떠난 ‘현대사생회’
현사의 추억을 찾아 떠난 ‘현대사생회’
  • 노년신문
  • 승인 2018.12.16 18: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2월 19일~25일, 서울 인사동 갤러리 ‘미술세계’서 제34회 전시회 개최
송태관 作 ‘한계령’(12호p, oll on cnanas)
송태관 作 ‘한계령’(12호p, oll on canvas)

현대사생회(회장 송태관, 사진)이 ‘현사의 추억을 찾아서’라는 타이틀로 제34회 현대사생회전을 서울 종로구 인사동에 있는 갤러리 미술세계에서 오는 19일부터 25일까지 개최한다.

이번 전시회에는 현대사생회 회원 132명이 출품한 작품들이 전시된다. 지난 1985년 창립한 현대사생회는 1700여명 규모의 국내 최대 사생단체로 전업 미술인, 조각, 한국화, 서양화를 전공한 회원으들로 구성되어 있다. 

일요일 야외사생, 동계·하계 연휴사생 등 많은 작품활동을 꾸준히 하고 있다.

송태관 회장은 인사말을 통해 “그동안의 오랜 시간에 걸쳐 회원들의 땀으로 탄생시킨 작품들을 오늘 이 자리에 선보입니다. 저희 회원들은 각자의 공간에서 또는 야외에서 함께하는 자리에서 공부하고 연구하며 토론으로 작업의 깊이를 더 해 왔습니다. 그 결과물인 이번 전시회가 회원들과 사생 화단의 자부심이 되고 예술 문화를 향유하는 알찬 기회가 될 것을 자부합니다”라고 밝혔다.

또한 “자연을 사랑하고 아껴온 회원들이 오랜 기간 다져온 노력이 이제 또 다른 추억이 되어 우리 가슴에 새바람을 불러일으키려 합니다. 더 나아가 우리 현대사생회 회원들은 우리나라 문화 수준에 걸맞게 높은 작업 수준과 창작열로 한국 화단에도 예술 발전의 바람을 더욱 키워 가고 있습니다”라고 덧붙였다.

송태관 회장은 “부디 예술을 사랑하는 작가들과 시민들에게도 좋은 문화 향연의 잔치가 되고 아름다운 바람으로 가슴속에 남기를 기원합니다”라면서 많은 관람을 당부했다.

갤러리 미술세계(서울시 종로구 인사동길 24) T. 02-2278-8399

반윤희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